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2.22 수 11:31
HOME 언론계
JTBC 손석희 "'시민마이크'로 한국 사회 정상으로 돌려야"
(서울=뉴스1스타) 강희정 기자 = JTBC 손석희 앵커가 2017년부터 새롭게 선보이는 대국민 온라인 의견 수렴 SNS(소셜네트워크 서비스) '시민마이크'를 2일 소개했다.

시민마이크(www.peoplemic.com)는 비정상에 빠져버린 대한민국을 바꿔보자는 시민들의 열망을 담아 중앙일보ㆍJTBC가 국내 언론사 최초로 시도하는 소통 채널이다. 시민들이 직접 선정하고 제기한 문제를 기사와 보도를 통해 여론으로 만들고, 문제 해결을 위한 대안을 모색해 새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정책을 제안하는 것을 목표로 운영된다.

이날 손석희 앵커는 "2017년 새해를 맞으면서 언론이 무엇을 해야 하는지 고민하고 또 고민했던 결과물 중 하나가 바로 시민마이크"라고 밝혔다. 손 앵커는 "광장에 나왔던, 그리고 앞으로도 나올 수밖에 없을 시민 여러분의 생각을 보도로 담아내는 것도 물론 중요하다"면서 "하지만 그런 생각들이 실제로 우리의 삶을 변화시킬 수 있는 쪽으로 도와드리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는 것이 저희들이 도달한 결론"이라고 설명했다.

JTBC 손석희 앵커가 '시민마이크'에 대해 설명했다. © News1star / JTBC
손 앵커는 "국가가 주도해서 시민들의 삶을 변화시키는 것이 아니라 시민들의 생각과 주장으로 시민 자신의 삶을 변화시키고 국가는 그것을 돕는 것이야말로 국가와 시민의 본래적 의미와 역할"이라고 말했다.

손 앵커는 "지금까지 국가 주도라는 것은 이른바 개발시대의 피할 수 없는 선택이었다고 하지만 거기서 나타났던 모순들을 해결하지 못한 것도 사실이다"라고 언급했다. 그는 이어 "모순을 해결하는 작업, 국가와 시민들이 서로 제자리를 찾는 작업을 통해서 민주사회로 가는 것이 저희가 떠올린 리셋 코리아(Reset Korea)의 핵심이라는 것을 말씀드린다"고 얘기했다.

손 앵커는 "일상의 작은 것이라도 전체 시민 사회를 위해서는 커다란 의미가 될 수 있다"며 시민들의 '시민마이크' 참여를 부탁했다. 손 앵커는 "이 사이트는 이를테면 생각의 우물"이라며 "시민들의 주장과 아이디어가 모이고 또한 모두가 퍼갈 수 있는 소중한 우물"이라고 말했다.

시민 마이크는 페이지 상단에 주어진 해시태그(#)를 보고 자유롭게 평소의 생각과 주장, 제안 등을 100자 단문부터 최대 1000자까지 작성해 올릴 수 있도록 구성돼 있다. 손 앵커는 "여러분의 주장과 아이디어를 올려달라"며 "저희들은 (여러분이 올려주신 주장과 아이디어를) 정리하고, 취재하고 또 전달해서 변화에 일조하고 싶다"고 밝혔다.

손 앵커는 "이 사이트는 시민들뿐만이 아니라 정치권과 소통할 수 있는 창구가 될 것"이라며 "당장 앞당겨질 가능성이 있는 대선 국면에서도 여러분의 주장과 아이디어가 정책으로 구체화될 수 있으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손 앵커는 "자칫 정치적 계산에만 빠질 수 있는 정치권을 광장에서 폭발한 시민들의 한국 사회에 대한 고민으로 이끌고 비정상으로 빠져버린 한국 사회를 정상으로 돌릴 수 있는 작업에 일조하는 것이라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뉴스1스타 (http://star.news1.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