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7.28 금 09:19
HOME 사회
평택·당진항 매립지 관할권 소송 지원 '경기도민 대책위' 발족
9일 오후 경기도청 신관2층 상황실에서 열린 ‘평택항 수호 범 경기도민 대책위원회 발대식’에서 이재율 경기도 행정1부지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평택·당진항 매립지 관할권 소송에 대응하기 위한 ‘평택항 수호 범 경기도민 대책위원회 발대식’이 9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재율 경기도 행정1부지사와 대책위 위원 등이 함께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발대식에는 경기도의회 염동식·최호·이동화·김철인 도의원과 경기도민회, 평택항수호범시민운동본부 관계자 등 25명이 참여했다.

발대식은 대책위의 상황보고, 활성화방안 논의, 결의문 채택 순으로 진행됐다.

대책위는 이날 공동위원장에 송달용 경기도민회 회장, 김찬규 평택항수호범시민운동본부 상임대표, 공재광 평택시장을 선출하고, 부위원장과 간사는 공동위원장이 선임하기로 했다.

행정자치부 소속 지방자치단체 중앙분쟁조정위원회는 2015년 4월 신생매립지 96만2천336.5㎡ 가운데 67만9천589.8㎡는 평택시로, 28만2천746.7㎡는 당진시로의 분할 귀속을 결정한 바 있다.

그러나 충청남도가 이에 반대하면서 현재 헌법재판소와 대법원에 권한쟁의와 결정취소 소송이 진행 중이다. 경기도는 최근 도와 평택시 공무원 등 3명으로 구성된 T/F팀을 구성하고 소송을 지원하고 있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김용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