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4.26 수 06:35
HOME 사회
이성호 양주시장,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현장 방문
  • / 양주=김영근 기자
  • 승인 2017.04.13 01:10
  • 댓글 0

이성호 양주시장과 정성호 국회의원은 12일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김포양주사업단 및 구리~포천 민자고속도로 현장을 방문해 사업추진상황에 대한 보고를 청취했다.

제2외곽순환고속도로는 인천~김포, 서울~문산, 서울~포천 간 민자노선과 접속 및 수도권 외곽순환도로의 교통 분산을 위해 건설되고 있으며 제2외곽순환고속도가 개통되면 수도권과의 접근성을 더욱 높이는 것은 물론 양주시의 택지개발 및 산업단지 조기 분양 등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쳐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김포시 양촌읍 흥신리부터 양주시 회암동을 연결하는 김포~파주~양주·포천 간 고속도로 구간은 총연장 50.43㎞(4차로 설계속도:100㎞/h)로 총 사업비 2조 3,664억 원이 투입되며 분기점 1개소(파주), 나들목 5개소(서김포, 통진, 운정, 법원, 광적, 덕정), 휴게소 2개소(김포, 파주), 졸음쉼터 2개소(야동, 양주) 등의 시설물이 위치하며 공사기간은 2017년 3월부터 2024년 12월까지이다.

한편 양주시 회암동과 포천시 소홀읍을 연결하는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구리 ~ 포천·양주 고속도로 건설공사 제8공구(L=6㎞ / 4차로 23.4m)는 오늘 6월 29일 개통 예정에 있다.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를 대체할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의 구축이 완료되면 수도권 서북지역 접근성 확보 및 지역개발 촉진에도 큰 도움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 양주=김영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