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10.20 금 07:28
HOME 경제
경기도, 2017 G-FAIR 도쿄 한국상품 전시·상담회 개막

한국 유망 중소기업 제품들이 일본 시장 공략을 위해 나섰다.

경기도와 한국무협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7년 G-FAIR 도쿄 한국상품 전시·상담회’가 18일 오전 10시 일본 도쿄(東京) 치요다(千代田)구 소재 도쿄국제포럼 행사장에서 개막했다.

이날 개막행사에는 김동근 경기도 행정부지사, 김인호 한국무역협회 회장, 이준규 대한민국 주일대사, 김정수 주일한국기업연합회 회장, 사사키 미키오 일한경제협회 회장, 가와츠 츠카사 일본무역회 전무이사, 요네타니 코지 일본무역진흥기구 이사 등 총 20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G-FAIR 도쿄 한국상품 전시상담회’는 수출시장 다변화 및 최대 무역수지 적자국인 일본시장 개척을 위해 경쟁력 있는 한국의 중소기업 상품을 사전에 발굴된 일본 바이어에게 소개하는 행사로, 18일부터 19일까지 진행된다.

지난해 G-FAIR에서는 일본 현지의 특성을 잘 공략한 데이터워터 피부미용기기, 화장품, 스포츠용품 등 아이디어 상품과 미용제품이 한류 붐을 타고 큰 호응을 얻은 바 있으며, 900여개사 1,140여명의 현지 바이어가 행사장을 방문해 2,430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을 거둔 바 있다.

올해는 의료·건강·미용 제품 28개사, 생활잡화 34개사, 전기전자·IT 15개사, 기계·환경 12개사, 농수산식품 18개사 등 경기도 45개사를 포함 서울, 전북 등 전국 9개 지자체 107개사가 참가해 1,300여명의 현지 바이어들과 1:1 비즈니스상담 및 판로개척 활동을 벌인다.

김동근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이날 인사말을 통해 “일본은 경기도 기업들의 주요 수출 국가임과 동시에, 무역수지 불균형의 개선이 필요한 시장”이라며, “특히 최근 미국의 보호무역주의와 중국의 비관세장병 강화에 대비한 수출시장 다변화가 필요한 시점에서 이번 G-FAIR가 성공적으로 개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김영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