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6.23 금 07:04
HOME 사회
영통구에 '수원시민안전체험관' 건립 추진

수원시가 영통 어린이 교통공원(영통구 영통대로 1570) 내에 ‘수원시민안전체험관’ 건립을 추진한다.

광역 단위 종합안전체험관 수원시 유치가 무산됨에 따라 수원시가 자체 건립을 추진했고, 정책적 타당성 검토·시설 규모와 운영 방안 등의 내용이 담긴 기본계획 수립에 나선 것이다.

수원시는 17일 수원시청에서 도태호 수원시 제2부시장, 안전 관련 부서장, 수원남부경찰서·수원소방서·수원교육지원청 관계자, 좋은시정위원회·수원시정연구원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건립 타당성과 기본계획 수립에 대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열었다.

발표자로 나선 수원시정연구원 안국진 박사는 서울 광나루 안전체험관, 보라매 안전체험관 등의 사례를 들며 안전체험관 건립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안 박사는 “체험관 규모는 현재 영통 어린이 교통공원 체험시설(713.2㎡)을 넓혀 총 2,720㎡ 규모로 만들면 적정하다”고 말했다.

안 박사는 또 ▲생활안전 ▲교통안전 ▲자연재난안전 ▲사회기반체계안전 ▲범죄안전 ▲보건안전 등 6개 분야 68개 세부 안전 프로그램을 운영할 것을 제안했다.

세부 프로그램은 화재 예방, 화재 대피, 화재 진압, 교통법규 안전, 횡단보도 이용 안전, 자전거 안전, 오토바이 안전, 주행 안전, 교통사고 대처, 안전띠 착용, 지진, 재난 정보, 유괴·미아방지 및 대처, 심폐소생술, 응급구조 등이다.

수원시는 앞으로 관계 부서·기관과 함께 체험관 건립에 필요한 예산을 확보할 방안과 사업의 타당성 등을 깊이 있게 논의할 예정이다. 또 시민들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이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