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8.24 목 07:23
HOME 연예/이슈/핫클릭
'둘째 임신' 현영, "나 지켜줄 거지?" 딸의 갑작스런 고백에 폭풍 오열한 사연
현영 둘째 임신 (사진: tvN '엄마사람')

방송인 현영이 둘째를 임신하며 세간의 축하를 받고 있다.

한 매체는 18일 "슬하에 1녀를 둔 현영이 5년 만에 둘째를 임신했다"고 전했다.

지난 2012년 혼인한 그녀는 그해, 첫째 다은을 출산하며 대중의 응원을 얻었다.

현영은 지난 2015년 방송된 tvN '엄마사람'을 통해 당시 네 살이던 딸의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이날 그녀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휴지부터 챙기며 "딸이 "나 계속 지켜줄 거지?"라고 묻는데 갑자기 눈물이 흐르더라"라며 "네 살밖에 안 됐는데 어떻게 그런 얘기를 할까 싶었다. 내 속으로 낳았지만 정말 깜짝 놀랐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그녀의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칭찬해"라는 반응을 보이며 응원의 목소리를 더욱 높였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