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8.24 목 07:23
HOME 사회
수원시 '폐가전제품 무상방문수거 서비스' 이용자 증가

가정에서 버리는 가전제품을 무료로 수거해주는 수원시 폐가전제품 무상방문 수거 서비스를 이용하는 시민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수원시에서 수거한 폐가전제품은 2015년 1만 1082건에서 2016년 1만 6807건으로 51.7% 증가했다. 2017년 7월 현재 1만 2476건으로, 올해 안에 2만 건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2015년부터 현재까지 총수거량은 4만 365건에 이른다. 냉장고가 8915건으로 가장 많았고, TV가 8041건, 세탁기가 2212건, 에어컨이 893건으로 뒤를 이었다. 기타가전제품이 1만 9584건이었다.

수원시는 지난해 11월 환경부가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한 ‘폐가전제품 무상방문 수거 평가’에서 환경부장관상(우수상)을 받으며 성과를 인정받기도 했다.

수거를 위해 다양한 홍보수단을 활용하고, 자원순환센터(영통구 하동)에 집하장을 운영해 수거율을 높인 점을 인정받았다.

 수거 신청은 전화(1599-0903), 카카오톡(ID 폐가전 무상방문 수거), 폐가전 수거 예약센터 홈페이지(http://www.15990903.or.kr)에서 할 수 있다. 수거 차량은 평일·공휴일 오전 8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매주 일요일 1월 1일, 5월 1일, 설·추석 연휴는 운영하지 않는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이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