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12.19 화 07:18
HOME 경제
포천시, '2018년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사업내역 확정
  • / 경기북부 = 김영근 기자
  • 승인 2017.09.29 07:07
  • 댓글 0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2018년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으로 일동면 청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사업 등 9건에 대해 국비 58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은 접경지역과 성장촉진지역에 포함되지 않는 자치단체에 대해 기초생활기반확충, 지역소득증대, 경관개선, 역량강화를 위한 사업으로 지난 몇 년간 포천시 발전의 큰 축이 되는 대규모사업을 추진했으며, 탁월한 사업추진실적으로 2014년도 국무총리 표창, 2015년도 대통령 표창, 2016년도 행자부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18년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은 계속사업으로 한탄강 화적연 수변생태공원 조성사업 등 6개사업 53억원이 확보돼 추진될 예정이며, 신규사업으로 내촌면 신팔리 및 소학리 일원 미급수지역 용수공급사업은 3년간 40억원(2018년 국비 1억원), 선단 문화공원 진입로 개설공사는 2년간 32억원(2018년 국비 2억원)을 확보해 추진될 예정이다.

특히 일동면 청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사업은 2020년까지 국비 15억 등 총 28억원이 투입되는 사업으로 그동안 일동면 지역주민과 청계저수지 이용 관광객들을 위한 휴게공간이 전무했으나 공원을 비롯한 편의시설과 주차장 등 기반시설을 설치해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과 관광객 유치로 인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내역 확정으로 기존사업은 차질 없는 사업추진으로 시민에게 그 수혜가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신규사업 확정으로 지역주민 여가활동 증대, 도로 및 인프라 확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 경기북부 = 김영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