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12.19 화 07:18
HOME 사회
수원시, 내년부터 3년 간 도시공원 조경수 일제 정비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효원공원 전경

수원시가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 간 예산 45억 원을 투입해 관내 308개 도시공원 조경수 일제 정비에 나선다.

민원발생지역 위주의 불규칙적인 조경수 관리 작업을 체계적이고 통일성 있게 추진하고, 장기간 관리가 미흡했던 조경수들을 찾아 집중적으로 정비하기 위한 조치다.

정비 대상은 근린공원 85개, 어린이공원 200개, 소공원 23개 등 수원시에 있는 모든 도시공원 조경수다.

주요 정비사항은 ▶정밀한 가지치기가 필요한 소나무·반송(盤松)·무궁화 대상 ‘특별 수형(樹形)관리’ ▶왕벚나무·버즘나무 등 일반 녹음수(綠陰樹) 대상 ‘일반 수형(樹形)관리’ ▶심은 지 10년이 넘어 빽빽하게 자란 밀식목(密植木) 정비 등이다.

수작업으로 진행되는 특별 수형관리는 308개 도시공원에 고루 심어진 소나무·반송 9900여 주, 만석공원 등 28개 공원의 무궁화 8700여 주를 대상으로 이뤄진다.

소나무는 자연형·조형·반송·가로수형 등 식재 목적에 맞춰 조경 표준을 만들고 정밀한 가지치기를 시행한다. 무궁화는 큰 나무 아래에 심어진 것을 위주로 채광·통풍을 고려해 작업한다.

일반 수형관리는 공원 내 여름철 그늘과 녹지 조성을 위해 심은 일반 조경수를 대상으로 이뤄진다. 나무의 키·성장상태·밀집정도 등이 공원 전체적으로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작업한다.

밀식목 정비는 심은 지 10년이 넘은 나무 위주로 진행된다. 생육이 불량한 나무는 제거하고, 적절한 가지치기·옮겨심기로 나무의 생육공간을 확보하고 공원 이용자들의 통로를 확보한다.

이밖에 ▶나무의 건강한 성장을 방해하는 맹아(萌芽) 제거 ▶부러지거나 틀어진 불량 버팀목 교체 ▶나무 종류를 알려주는 표찰 부착 ▶나무 밑 토양관리·거름주기 등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이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