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7.11.17 금 11:27
HOME 교육문화
이재정 교육감, 교육자치와 학교민주주의 실현 정책 포럼 참석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11일 용인 흥덕고등학교에서 열린 ‘교육자치와 학교민주주의 실현 정책 포럼’에 참석하여 미래교육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사)새로운학교네트워크(이사장 서길원)가 주최한 이번 포럼에는 교원, 학생, 학부모, 연구자, 교육실천가, 정책 담당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하여 ‘학교의 미래를 여는 교육정책 Best 10’, ‘함께 만들어가는 교육자치와 학교민주주의 실현’을 주제로 정책 제안 및 토론의 시간을 가졌으며, 이 자리에는 이재정 교육감을 비롯해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 세종시교육청 최교진 교육감, 한국교육과정평가원 성기선 원장도 함께 했다.

이재정 교육감은 교육자치를 위한 교육부의 권한 배분에 대해 “교육부뿐만 아니라 시․도교육청에서도 권한 배분에 대해 같은 수준의 고민을 해야한다”면서, “시도교육청도 시군교육지원청과 학교에 권한을 배분하여 교육자치 체계를 실질적으로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교육자치는 학교민주주의를 통해 학교자치로 실현될 수 있다”면서, “학교의 교육주체들이 존중과 배려의 마음으로 소통과 참여를 통해 공동으로 책임지며 함께 성장하는 등 성숙되고 민주적인 학교를 만들어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밖에도 포럼에서는 학생중심 현장중심 교육정책, 수능제도, 고교 학점제와 평가, 교장공모제도, 교원에 대한 인식, 학교폭력 예방 관련 정책 등에 대한 문제를 공유하고 교육정책 방향과 세부적인 실천사항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학교폭력예방 관련 정책에 대해 이 교육감은 “학교폭력 사안으로 학교 현장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내년부터 학교폭력갈등조정자문단을 25개 교육지원청에 설치 운영할 예정”이라며, “무엇보다도 학교에서 학생들의 갈등을 해결할 수 있도록 회복적 생활교육 등을 적극적으로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학교에서 어려움을 겪는 위기 선생님들에 관한 문제가 심각하다”면서, “위기 선생님들을 돕기 위한 연구를 진행 중에 있다”고 말했다.

마무리 발언으로 “새로운학교네트워크가 새로운 제안으로 미래 교육의 길을 밝혀나가는 것에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현장의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는 좋은 방안에 대해 적극 제안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이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