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3.20 수 20:35
HOME 이슈 플러스
검찰, '안희정' 신속 수사…검사 4명 배치

 
 
안희정 전 충남지사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행 의혹 수사에 검사 4명이 투입된다.

피해자 김지은씨가 고소장을 제출한 서울서부지검은 7일 여성아동범죄조사부(오정희 부장검사)에 이 사건을 배당했다.

수사팀은 여성아동범죄조사부 오정희 부장검사를 비롯해 검사 4명으로 꾸려진 것으로 알려졌다. 

김지은씨의 법률대리를 맡은 장윤정 변호사는 전날 서부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하며 “피해자의 의사에 따라 서부지검에 고소하는 것”이라며 “그 이유 중 하나는 범죄 장소 중 한 곳이 서부지검 관할이기 때문”이라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고소장에 적시된 안 전 지사의 혐의는 위계에 의한 간음과 추행이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