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8.6.24 일 00:05
HOME 교육문화
화성시 향토박물관, 문화체육관광부 인증 우수 공립박물관 선정

화성시 향토박물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실시한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에서 우수공립박물관으로 선정됐다.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는 2016년 11월 개정된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에 따라 공립박물관의 운영 내실화와 대국민 서비스 향상을 위해 도입된 제도이다.

이번 평가는 2017년 1월 기준 등록된 지 3년 이상 된 전국 190개 공립박물관을 대상으로 경영전략, 경영관리, 사업관리, 고객관리 등 4개 평가 지표에 대해 서면조사와 현장 평가, 인증심사위원회 심의로 진행됐다.

이에 화성시 향토박물관은 다양한 기획·특별전과 교육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며 양질의 문화·복지 공간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다는 평을 얻었다.

홍노미 문화예술과장은 “이번 우수인증기관 선정을 계기로 화성시의 역사와 문화를 더욱 널리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화성시 향토박물관은 향남읍 행정리 일원에 연면적 2,961㎡,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로 2011년 조성돼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담은 6,263여점의 유물을 보유 중이다. 

연간 2회의 기획·특별전 및 110회 이상의 교육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으며, 2013년 화성시가 직접 운영한 이후 현재까지 누적 관람객수는 12만명을 기록했다.

현재는 지난 55년간 미 공군 폭격훈련장으로 고통받았던 화성시 매향리와 주민들의 아픔을 돌아볼 수 있는 ‘매향리의 기억:1951-2005년의 이야기’기획전시를 운영해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