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8.9.21 금 09:29
HOME 사회
수원소방서, 지난해 구급출동 6만1천여건… 전국 최다
구급활동 사진. <수원소방서 제공>

수원소방서는 5일 연간 구급출동 분석한 결과 경기도 내에서는 물론, 전국 최다 출동건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수원소방서는 2010년 이후 출동건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2016년 총 구급출동건수 6만건을 넘어섰다. 이어 작년 한 해 동안에도 61,678건에 달하는 구급현장에 출동해 활동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루 170건의 출동이 이루어졌으며, 결과적으로 8분 4초당 1회 출동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 중 미이송 비율은 37.8%(23,368건)으로 이송거부 및 이송 거절, 이송 불필요 등 비긴급 상황에서의 불필요한 신고 문제도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다.

수원소방서 119구급대는 구급차량 13대, 구급대원 100여명이 활동하고 있으며, 구급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상황에서도 구급차 5분 도착률은 2016년 22.9% 대비 2017년 23.8%로 약 1%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경호 수원소방서장은 “119 구급차도 도로교통법상 신호, 속도 위반을 하다 사고가 나면 민형사상 책임을 져야 한다”며 “전국 가장 많은 현장에서 시민들을 만나고 있는 우리 구급대원들을 격려해달라”며 시민들의 협조와 이해를 당부했다.

Copyright ⓒ 수원일보 & Suwon.com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