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1.22 화 08:11
HOME 정치 정보
김성태 "문희상, 블루하우스 스피커"…"국회 모욕" 설전
방송화면 캡쳐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는 5일 문희상 국회의장을 청와대 스피커라며 비판했다. 

이틀 전, 정기국회 개원 연설에서 '판문점 선언' 국회 비준을 촉구한 문희상 국회의장을 정면으로 겨냥한 것.

김성태 원내대표는 "어떻게 입법부 수장께서 '블루하우스(청와대) 스피커'를 자처하십니까. 어떻게 심판이 선수로 뛰려고 하실 수가 있습니까."라고 말했다.

그러자 민주당 의원들은 "야당이나 잘하세요. 뭐하는 짓이야? 사과해. 창피하게. 그만해요. 진짜." 등 야유를 쏟아냈고 거꾸로 한국당 의원석에선 격려와 박수가 터져 나왔다.

문 의장은 정치 인생을 걸고 청와대나 정부 말에 휘둘리는 일은 없을 거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문희상 국회의장은 "국회의장을 모욕하면 국회의장이 모욕당하는 게 아니라 국회가 모욕당한다는 사실을 가슴 속 깊이 명심해주시기 바랍니다"라고 말했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