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2.21 목 08:23
HOME 엔터테인먼트·스포츠
효린, 텔레뱅킹 손가락질 고백에 강호동 "인터넷 뱅킹하고 텔레뱅킹하고 뭐가 차이냐"
방송화면 캡쳐

효린이 회사를 운영하면서 직원들에게 놀림을 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 효린이 1인 기획사를 운영하면서 겪은 고충을 토로했다.

효린은 “한 번은 회사 직원들이 나한테 손가락질을 한 적이 있다. 무슨 일이었을까?“라고 질문을 던졌다.

송경아는 “인터넷 뱅킹을 할 줄 모른다“라고 추측했다. 이에 효린은 “은행에 직접 가는 거랑 인터넷 뱅킹의 사이다“라고 설명했다. 이때 서장훈이 “텔레뱅킹“이라고 정답을 외쳤다.

대답을 들은 강호동은 “인터넷 뱅킹하고 텔레뱅킹하고 뭐가 차이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효린은 직원들이 자신이 텔레뱅킹을 하는 모습을 보며 “언제적 텔레뱅킹이예요?“라고 놀림을 받았음을 고백하며 현재는 직원들이 알려준 덕분에 스마트 뱅킹을 사용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