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3.19 화 10:33
HOME 연예/이슈
정준영, 동영상 공유 우려한 피해 여성에 보인 반응…지인에 "'오빠 믿을 테니까'라고 옴"
(사진: 정준영 인스타그램, SBS)

가수 정준영이 세간의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1일 SBS는 "그가 그동안 불법으로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지인들에게 공유했다"고 밝히며 파장이 일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그는 불법 영상을 지인들에게 보여 주며 여성들을 향한 조롱까지 더한 것으로 전해졌다.

게다가 그는 영상 공유를 우려한 한 여성 A씨를 대상으로 농담을 일삼은 사실이 전해지면서 누리꾼들의 분노가 극에 치달았다.

이날 SBS에서 공개한 복수의 메신저 캡처본. 그중 한 캡처본 속에서는 영상 공유 사실을 알아챈 A씨가 추가 공유를 우려하며 '다른 여자 같으면 신고했을 거야. 친구한테 잘 말해 달라"고 언급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하지만 정 씨는 이후 지인에게 "동영상 찍어서 보내 준 거 걸려가지고 ㅋㅋㅋㅋㅋㅋㅋ"라며 웃음을 쏟아냈다.

또한 그는 "아 동영상만 안 걸렸으면 사귀는 척하고(성관계) 하는 건데"라고 언급했다. 

게다가 그는 A씨와의 뒷일을 물어보는 지인에게 "(A한테) '다른 여자 같았으면 신고했을 거야. 오빠 밑을 테니까' 라고 옴 ㅋㅋ"이라며 대수롭지 않은 반응을 보였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