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3.19 화 10:33
HOME 연예/이슈
오연서 소속사, 근거 없는 지라시에 강경 대응 예고 "모바일 메신저 통해 확산 중"
(사진: 오연서 인스타그램)

배우 오연서가 항간에 떠도는 지라시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그녀의 소속사 측은 13일 최근 확산되고 있는 지라시는 사실이 아님을 밝혔다.

이날 소속사는 "배우의 명예가 훼손되는 것이 우려되는 상황이다"라며 "소문의 근원지를 밝혀내 밥적 대응을 하겠다"는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그녀가 애꿎은 휘말리게 된 이유는 지난 12일 디스패치의 충격적 보도 때문.

당시 해당 매체는 "가수 정준영이 불법으로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지인들에게 공유했다"며 "해당 영상 속에는 방송인들이 포함돼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피해 여성을 배려치 않은 문장들로 인해 많은 이들이 사건의 본질 아닌, 영상 속 인물에 대한 궁금증을 내비치면서 온갖 지라시들이 유포됐던 상황.

오 씨와 관련된 낭설에 불과한 지라시 역시 디스패치 보도 이후 모바일 메신저 등으로 빠르게 확산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그녀를 향한 팬들의 위로가 잇따르고 있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