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4.24 수 07:47
HOME 연예/이슈
백두산 화산폭발? 지진 빈도 증가…고온 수증기까지 분출 "한반도 하루 사이 초토화된다"
(사진: SBS)

백두산에서 이상 징후가 발생하고 있다.

최근 백두산 천지를 중심으로 화산폭발 징후가 나타남에 따라 국내외 전문가들이 15일 토론회를 열고 대책 논의를 열었다.

이날 전문가들에 따르면 가까운 미래에 활동을 재개할 것으로 여겨졌다.

앞서 중국을 통해 천지의 온천수 온도가 최고 83℃까지 올라가는 현상이 관측됐다. 또 일대에서 크고 작은 지진까지 더해져 점점 달아오르고 있는 것으로 전해져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특히 옛 기록에는 수증기가 급증하는 등 거대한 용암이 분출돼 한반도가 하루 사이에 검은 화산재로 뒤덮인 것으로 알려져 대책이 시급하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