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SK스토아-행복나래, 사회적경제 제품 홈쇼핑 진출 등 판로확대 ‘맞손’
경기도- SK스토아-행복나래, 사회적경제 제품 홈쇼핑 진출 등 판로확대 ‘맞손’
  • 이재인 기자
  • 승인 2019.07.18 07: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와 SK스토아㈜, 행복나래㈜가 17일 ‘경기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홈쇼핑‧온라인 유통지원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특히 도내 사회적경제기업의 홈쇼핑 진출을 통해 제품의 경쟁력 강화와 판로 확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협약식은 17일 오후 2시 경기도의회에서 이화영 도 평화부지사, 윤석암 SK스토아㈜ 대표이사, 김태진 행복나래㈜ 대표이사를 비롯한 도내 사회적경제기업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협약에 따라 3개 기관은 ▲경기도 사회적경제기업 상품 홍보, 경쟁력 강화, 유통채널 연계 협력지원 ▲사회적가치 창출과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 사업추진 ▲기타 지역경제 활성화 및 상호발전을 위해 협력이 필요한 사항 등의 ‘협력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구체적 방안으로 TV홈쇼핑, 온라인몰 등 유통 채널에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도는 경쟁력 있는 기업 및 상품을 발굴하고 도내 유망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역할을 하고, 행복나래㈜는 상품개발, 컨설팅, 온라인 입점 등 통합적인 공급관리 역할을 맡는다.

SK스토아㈜는 상품의 성격에 맞춘 ▲적정 시간 대 광고 영상 송출 ▲전문 MD(상품기획자)를 통한 상품기획, QA(품질 테스트) 및 의뢰 시험분석 수수료 감면 혜택 등 홈쇼핑 런칭을 위한 전과정 컨설팅 지원을 통해 사회적경제 기업이 생산한 우수한 제품이 고객들에게 많이 판매될 수 있도록 통합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아울러 이들 3개 기관은 협약 내용인 홈쇼핑 (TV기반) 사업 이외에도 V-커머스(동영상 기반) 분야에서도 협력을 강화, 사회적경제 기업 제품 경쟁력 강화 및 판로 확대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화영 평화부지사는 “사회적경제기업도 시장경쟁력을 갖춰야만 지속가능한 경제 주체는 물론 사회혁신 주체로 바로 설 수 있다”며 “취약계층 일자리 제공 및 수익 환원 등 사회적 가치를 우선하는 사회적경제기업들이 이번 협약을 계기로 상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제품 판로도 개척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당부했다.

윤석암 SK스토아㈜ 대표도 “영세한 규모로 판매 확대가 힘들었던 사회적기업들의 경쟁력 강화 및 제품 성공스토리를 만들 수 있도록 맞춤형 컨설팅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사회적기업의 외형적 성장뿐 아니라 질적 성장까지 함께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태진 행복나래㈜ 대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사회적기업이 외형적 성장뿐 아니라 질적으로 성장하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