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美사령관, 본국 행사로 국군의날 기념식 불참할 듯
주한美사령관, 본국 행사로 국군의날 기념식 불참할 듯
  • 이재인 기자
  • 승인 2019.09.30 07: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안은나 기자

로버트 에이브럼스 한미연합사령관 겸 유엔군 사령관이 다음 달 1일 대구 공군기지에서 열리는 제71주년 국군의날 기념식에 불참할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국군의날 행사기획단 측에 따르면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미국에서 열릴 예정인 미군 4성 장군회의와 미 육군협회 회의 참석 때문에 이번 국군의날 행사에 참석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주최 측에 전달했다.

에이브럼스 사령관의 불참으로 이날 행사에는 최병혁 한미연합사 부사령관이 참석한다.

일각에선 매년 주한미군사령관이 국군의날 기념행사에 참석해왔기에 에이브럼스 사령관의 이번 행사 불참을 두고 이례적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한편,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최근 트위터에 "'국군장병 응원 71초 챌린지'에 참여해 국군의날을 응원하자"는 내용의 주한미군 트위터를 올려놓고 '나도 함께 하겠다'(I'm in)는 글을 남긴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