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29 17:18 (일)
수원 광교2동 거주자 코로나19 확진
수원 광교2동 거주자 코로나19 확진
  • 이재인 기자
  • 승인 2020.02.27 15: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9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27일 페이스북을 통해 "영통구 광교2동 광교호반마을 22단지 아파트에 사는 41세 남성이 오늘 오전 양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화성시 반월동 소재 GS테크윈에 다니는 이 남성은 25일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며 26일 밤 아주대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체채취를 했다.

이 남성의 증상이나 이동 동선, 감염경로는 아직 정확히 파악되지 않았다.

9번 확진자가 일하는 GS테크윈에서는 지난 19일 오후 1∼2시 안양시의 2번째 확진자인 A(33세 남성. 강사)씨가 양성평등 교육을 했다.

A씨는 지난 16일 신천지 과천총회본부 예배에 참석한 뒤 24일 확진자가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