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08:04 (금)
홍남기 "매매시장 영향 고려한 전세시장 대책 협의 중"
홍남기 "매매시장 영향 고려한 전세시장 대책 협의 중"
  • 이재인 기자
  • 승인 2020.11.05 07: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2021년도 예산안 제안설명을 하고 있다. 2020.11.4/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은 4일 "주택 매매시장에 영향을 안 미치면서 전세시장을 조금이라도 안정시킬 수 있는 가능성 있는 대안을 부처간 협의 중"이라고 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저녁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정책질의에서 정일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질의에 "정부는 전세시장 불안정성을 엄중하게 생각하고 있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정부가 이제까지의 대책을 착실하게 추진하는 것이 1차적으로 중점적으로 해야 할 일이나 그럼에도 전세시장이 안정되지 못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전세시장은 매매시장과 물량을 경합하는 특성이 있어, 전세시장을 너무 지원하면 매매시장의 수요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며 "전세시장을 안정시킬 여러가지 가능성 있는 아이디어를 모색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미국 대선 전후로 달러/원 환율이 상승한 것에 대해선 "정부로서 늘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한 방향으로 과도한 쏠림이 있거나 투기적 수요가 예상되면 안정화 조치를 취하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