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08:04 (금)
우리 동네 서점이 웹드라마에? ‘2020 발견! 경기 동네서점展’ 열려
우리 동네 서점이 웹드라마에? ‘2020 발견! 경기 동네서점展’ 열려
  • 이재인 기자
  • 승인 2020.11.11 07: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도내 동네서점을 배경으로 웹드라마 형식의 동영상을 제작․상영하는 등 동네서점을 홍보하는 ‘2020 발견! 경기 동네서점전(展)’을 다음달 15일까지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공모를 통해 선정된 19개 시·군 34개 서점 각각의 특색을 살려 만들어진 영상은 서점 내·외부를 촬영한 일반 소개 형식과, 스토리가 있는 웹드라마 형식으로 제작됐다.

웹드라마는 한 편당 4분 내외로 ‘두 남녀의 사랑’편과 ‘우리들의 우정’편 두 가지 주제 총 10개의 에피소드로 만들어졌다. 한 편당 동네서점 3~4곳이 등장하며, 영상을 이어보면 전체 이야기가 완성되도록 구성했다.

대형 프랜차이즈 서점과 온라인 서점에 밀려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도내 동네서점의 존재를 알리고 응원할 목적으로 지난 2017년부터 시작된 ‘발견! 경기 동네서점展’은 작년엔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으로 취소된 바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현장 행사 대신 비대면 위주로 진행하게 됐다.

지난 5일 행사의 시작을 알리며 공개된 오프닝 토크는 ‘포스트코로나 시대, 동네서점이 가야할 길’이라는 주제로 경기콘텐츠진흥원 유튜브를 통해 진행됐다. 참여서점 ‘구름공장’의 서점주 이덕규 시인의 시 낭독과 함께 ‘최인아 책방’의 최인아 대표, ‘동네책방 생존탐구’를 저술한 한미화 출판 칼럼니스트가 참여해 ‘동네서점과 책 읽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밖에 도는 행사기간 동안 해당 서점을 직접 찾는 고객들을 환영하기 위해 서점별로 개성을 살린 다양한 홍보물품을 제작할 수 있도록 서점 당 150만 원을 지원한다.

‘2020 발견! 경기 동네서점展’ 영상은 다음달 15일까지 7주 동안 매주 에피소드별로 공개되며 경기콘텐츠진흥원과 ‘헬로!경기북부’ 유튜브 채널, ‘경기도책지원사업’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우리 경기도엔 여전히 알려지지 않은 숨어있는 보석과 같은 동네서점이 많이 있다”며 “‘동네서점展’을 통해 지역 내 서점들에 좀 더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