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5 07:50 (금)
지난해 재택근무 얼마나?…"평균 52일 집에서 일했다"
지난해 재택근무 얼마나?…"평균 52일 집에서 일했다"
  • 김용안 기자
  • 승인 2021.01.25 08: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 직원이 재택근무를 하고 있다. (LGU+ 제공)© 뉴스1

직장인들은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평균 52일 동안 재택근무를 실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는 직장인 839명을 대상으로 '재택근무 현황'을 실시한 결과 이같이 밝혔다. 구체적으로 응답자 10명 중 6명(58.5%)은 코로나19 이후 재택근무를 경험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 41.5%는 재택근무 경험이 없었다.

또 직장인 10명 중 6명(55.3%)은 '재직 중인 회사가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적극적으로 재택근무를 실시했다'고 답했다.

아울러 성인 대부분(94.9%)은 올해도 지난해처럼 재택근무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구체적으로 Δ거리두기 단계가 완화될 때까지는 재택근무를 시행해야 한다(57.4%) Δ코로나19 종식때까지 재택근무 필요(37.2%) Δ재택근무 필요치 않다(5.4%) 등의 순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