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세관장, 재래시장 민생현장 탐방
수원세관장, 재래시장 민생현장 탐방
  • 오창균 기자
  • 승인 2009.09.30 15: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태욱 수원세관장(사진 왼쪽에서 두번째)은 30일 지동시장을 방문해 상인 및 시장 이용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신태욱 수원세관장은 30일 추석명절을 앞두고 팔달구 지동시장을 방문해 영세상인 및 시장이용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민생현장을 탐방했다.

신 세관장은 시장의 건어물·수산물·정육 등의 가격과 수급동향을 살피고, 시장상인 및 이용자들과 전통시장 활성화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어 전통시장 이용자들이 안심하고 농수축산물 등을 구매할 수 있도록, 수입물품에 대한 원산지관리를 철저히 할 것을 약속했다.

신 세관장은 직원들에게 “세관 행사 시 필요한 물품을 재래시장에서 우선적으로 구매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수원 지동시장은 현재 수원·용인 인근 주민들이 즐겨 찾는 식품전문 전통시장으로 100년 이상 보부상들의 주요 활동무대로 잘 알려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