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4.19 금 08:12
HOME 정치
나이지리아 ‘축구개혁’ FIFA에 ‘백기투항’“국제대회 참가 금지” 제명 엄포에 철회

나이지리아 정부의 ‘축구개혁’이 국제축구연맹(FIFA)의 압력에 따라 수포로 돌아갔다.
FIFA는 5일(현지시각) 성명을 통해 “나이지리아 정부가 FIFA 및 아프리카축구연맹(CAF)에 자국 대표팀을 2년간 파견하지 않겠다는 지침을 철회했다”고 밝혔다. 이어 FIFA는 “나이지리아 정부는 최근 선출된 자국 축구협회(NFF) 회장 및 집행부에 대해서도 인정한다는 뜻을 밝혔다”고 덧붙였다.

굿럭 조나단 나이지리아 대통령은 2010남아공월드컵에 참가한 자국 대표팀이 아르헨티나와 한국, 그리스에 밀린 조별리그 최하위로 16강 진출에 실패하자, 자국 축구계를 개혁한다는 명분하에 새로 선출된 NFF 회장과 집행부를 해임하고, 자국 대표팀을 2년 간 국제대회에 출전시키지 말 것을 지시했다. 그러나 FIFA는 ‘축구협회가 정부의 간섭을 받아서는 안된다’는 자체 규정을 들어 3일까지 나이지리아 정부가 유의미한 변화를 보이지 않을 경우, 제명하겠다고 엄포를 놓았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