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장애가족 기차여행 떠나다
수원시, 장애가족 기차여행 떠나다
  • 이화연 기자
  • 승인 2013.10.31 15: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중교통 수단 이용 등 사회적응력 향상 도모
수원시는 한국장애인부모회 수원지부와 함께 지난달 30일 장애청소년과 부모 300여명이 함께 춘천으로 기차여행을 떠났다.

이번 기차여행은 장애청소년의 사회적응력 향상을 위한 것이며, 가을의 풍성함이 가득한 날 염태영 시장을 비롯해 수원역장, 직원들의 환송을 받으며 활기찬 모습으로 기차에 올라탔다.

춘천에 도착한 이들은 양구에 있는 제4땅굴을 관람한 후, 50년간 출입이 통제됐던 두타연에서 맑은 계곡물의 징검다리와 소지섭길을 걸으며 자연을 마음껏 만끽하는 시간을 보냈다.

이번 기차여행을 주관한 (사)한국장애인부모회의 옥선비 수원지부장은 "대중교통 수단을 이용할 기회가 적은 중증 장애청소년들의 사회적응력 향상과 잠재능력개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며 "앞으로 비장애인과의 교류를 확대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