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8.11.20 화 21:40
HOME 사회
경기도 알코올중독과 자살예방 포럼 개최

‘2018 알코올 중독과 자살예방 포럼’이 1일 경기도의회 1층 대회의실에서 자살예방 및 알코올 중독 전문가, 보건복지위원, 실무자 등 13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알코올 중독으로 인한 자살률을 줄이고, 알코올 중독관리사업에 대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된 이날 행사는 이해국 한국중독정신의학회 이사의 발제를 시작으로 ‘알코올 중독과 자살-현황과 방향모색’을 주제로 한 패널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발제를 진행한 이해국 이사는 정신건강 지표 실태, 경기도 권역별 자살률 비교, 경기도 시군의 고위험음주율과 자살률 간 상관성 등 다양한 지표를 제시하며, 자살률 감소를 위한 공공 영역의 역할을 강조했다.

이 이사는 “2010년부터 2017년까지 정신건강 지표들을 분석한 결과, 음주율이 높은 시군이 자살률도 높게 나왔다”라며 “자살률을 낮추기 위해서는 정신건강 재정 확보 및 정신건강 전문요원수 충원 등 인프라 확보가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진행된 패널토론에서는 신철민 안산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장, 정재훈 아주편한병원장, 김은주 보건복지위원 등이 패널로 참여해 ▲지역불균형 해소와 권역형 서비스 지원체계 구축 ▲병원과 지역사회의 협력체계 구축 ▲지역사회와 기관 간 협업 ▲절주사업캠페인과 예방 ▲위기개입상황에서 경찰의 역할 정립 ▲중독대상자들의 사례 관리 전담 인력 확충 및 역량강화 ▲중독자 회복 재활서비스와 지원사업 등 알코올 중독과 자살 예방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제시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포럼에서 제시된 방안들을 최대한 수렴해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며 “알코올 중독과 자살 위험에 노출된 도민들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은 연간 알코올 소비량이 세계 평균의 약 2배이며, 음주의 사회적 경제 비용은 23조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