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역~군포첨단산단~초막골공원 잇는 따복버스 개통
의왕역~군포첨단산단~초막골공원 잇는 따복버스 개통
  • 수원신문
  • 승인 2017.07.07 23: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7월 10일부터 의왕역에서 군포첨단산단과 초막골공원을 오가는 따복버스가 군포를 달린다.

경기도와 군포시는 7일 오후 3시 부곡공영버스차고지에서 따복버스 100번 노선의 개통식을 갖고, 오는 10일부터 본격적인 운행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100번 따복버스는 초막골공원, 대야미역, 송정 주택지구, 군포첨단산업단지, 전철 1호선 의왕역 등에 정차한다. 시·종점은 유동인구를 고려해 모두 의왕역으로 정했고, 첫차는 오전 6시 막차는 오후 11시다.

이번 신규 따복버스 노선은 2대가 30분 간격으로 배차돼 운영되며, 17.2km인 노선을 한번 운행하는데 약 50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경기도와 군포시는 이번 따복버스 개통으로 초막골 생태공원 이용이 더 편리해지고, 대야동 학생들의 등하교 불편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현재 준공을 앞둔 군포첨단산업단지 근로자들에게 교통편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군포지역 따복버스의 상세 노선 정보는 경기도 교통정보센터(gbis.go.kr)에서 검색·확인이 가능하며, 기타정보는 군포시 교통과(031-390-0825)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장영근 경기도 교통국장은 “이번 따복버스는 산업단지 근로자들의 교통편의 증진은 물론 중고생들의 통학 불편 해소 등에 기여할 것이다” 면서 “교통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시군과 함께 따복버스 노선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따복버스는 지난 2015년 파주 77번 노선을 시작으로 이번 군포까지 포함하면 9개 시군에서 15개 노선이 운행되며, 올해 말까지 12개 시군 20개 노선으로 확대 운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