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3 07:32 (금)
수원시 정자2동 거주 여성 코로나19 확진
수원시 정자2동 거주 여성 코로나19 확진
  • 이재인 기자
  • 승인 2020.02.27 08: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에서 코로나19 추가확진자가 발생했다.

수원시에 따르면 27일 장안구 정자2동(한마루아파트)에 사는 여성(38·한국인)이 확진자로 판정받았다.

경기도 가족여성연구원에서 일하는 이 여성은 25일 장안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했다. 코로나19 증상은 26일 두통, 27일엔 두통 및 가래 등으로 발현됐다. 27일 오전 3시 30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시는 상세한 역학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동선 등을 시민들에게 신속히 공개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