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2.20 수 08:53
HOME 사회
국지도 23호선 고매IC~중리IC 구간 전면 개통총사업비 1434억 투입…동탄2 신도시 및 화성·용인 교통편익 제공

화성 동탄2 신도시지역의 교통흐름이 원활해질 전망이다.

경기도 건설본부는 6일 오후 4시 국지도 23호선 동탄~고매간 도로확포장공사 구간 중 고매IC에서 중리IC 구간을 개통한다고 밝혔다.

본 도로확포장공사는 2003년 11월부터 총사업비 1,434억 원을 투입해 약 11년간 추진한 사업으로 전체 3.5Km 구간 중 3.0㎞를 우선 개통한다.

도에 따르면, 이번 개통으로 화성 동탄2 신도시 및 용인에서 성남·서울까지 접근성이 향상되고, 동탄에서 기흥까지 신호 없이 통과할 수 있어 통행시간이 약 6분 이상 단축돼 연간 약 30억 원의 물류비용 절감효과와 각종 교통편익이 발생될 전망이다.

도 관계자는 "지역 간 원활한 물류수송으로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역주민 소득증대는 물론 일자리 창출과 지역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LH에서 추진 중인 국지도 23호선 남사~동탄 구간(2016년 준공 예정)과 연결될 경우 상습교통정체구간인 경부고속도로(안성JC~ 기흥IC)의 지·정체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중리IC(시점)

 

   
고매IC(종점)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당분간 한시적으로 댓글 기능을 중지합니다. [자세히 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